공지 사항

Intelligent Building Society of Korea

제목
[지능형건축물 뉴스]9월 둘째 주
이름
관리자 작성일
2018-09-10  
 
  캡처.JPG

▶ 4차 산업혁명 속 에너지 효율, ‘초연결성∙상호융합∙데이터 지능화’가 핵심 (넥스트데일리)

덴마크 에너지 효율 솔루션 기업 댄포스(Danfoss)가 6일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개최한 ‘댄포스 에너지 효율 서밋 2018(Danfoss Energy Efficiency Summit 2018)’을 성황리 개최했다. 이 행사는 ‘4차 산업혁명과 에너지 효율’을 주제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는 각 업계의 주요 미션과 이에 대한 댄포스의 혁신적인 솔루션이 소개됐다. 오후에는 ▲상업용 냉동, ▲산업용 냉동을 비롯 ▲상업용 빌딩 3가지 세션이 각각 별도의 룸에서 진행됐다. 상업용 냉동 세션에는 정명수 한국식품콜드체인협회 회장과 윤의식 한국 물류 연구원 박사가, 산업용 냉동 세션에는 오종택 전남대학교 교수, 상업용 빌딩 세션에는 김영일 (사)IBS Korea 회장이 발표를 맡았다.



▶ 스마트도시법 개정, 한국형 스마트시티 개발에 어떤 영향 미칠까 (보안뉴스)

지난 8월 1일 스마트도시법의 개정이 이뤄졌다. 개정된 법에서는 스마트시티를 ‘건설’에서 확장해 관리와 운영에 중점을 두는 ‘조성’과 ‘산업 진흥’이라는 단어를 법의 명칭에 명시해 사람 중심의 도시 운영과 혁신적 신산업을 육성하겠다는 것을 분명히 했다. 이번 스마트도시법 개정은 도시 내 사회문제 해결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첨단실험장을 조성하는 새로운 형태의 스마트시티 추진 첫걸음이다. 하지만 중단기적으로는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목표 설정, 참여 거버넌스 체계 도입, 문제 해결 성과 모니터링 등의 절차적 프로그램 도입이 필요하다. 또한, 특정 공간 내에서 모든 분야의 규제를 유예해 다양한 실험이 가능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실험 시 원스톱으로 규제를 해소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성공 솔루션의 상품화 시점에 규제가 해소될 수 있도록 지원돼야 한다.
더보기



▶ 한국BEMS협회, 11일 스마트시티·빌딩 에너지절감 세미나 개최 (전자신문)

한국BEMS206협회(회장 이재승)가 오는 11일 삼성전자 서울 R&D 캠퍼스에서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450(BEMS) 세미나를 열고 운영사례와 주요기술을 소개한다. BEMS는 온실가스 감축 주요대상인 건물 에너지효율화를 위해 스마트시티와 스마트빌딩 구축에 적용되는 핵심 기술이다. 최근 공공건물을 대상으로 BEMS가 의무적으로 구축되며 관련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에너지절감산업 관계자와 대학생을 대상으로 열릴 이번 세미나는 온라인 사전등록 신청자에 한해 참석이 가능하다. 



 Smart Cities are all about sustainable development (Financial Express)

As a nation we have identified that the actual economic growth lies in urbanisation. We need to treat urbanization as an opportunity and not as a problem. This naturally gives a thrust to the development of smart cities across the nation which is well planned peripheral urban citycentres. We need to ensure that smart cities evolve from the existing urban conglomeration as well as proposed newly-planned smart cities. This needs to be done by going along the route of urban renewal, adopting environment-friendly measures which will also ensure that they become economically strong, financially viable and from an environment perspective, ‘sustainable’ – not just for today but also for the future.

더보기